Commonlife's Blog

My daily life

MacBook에 Ubuntu 설치 후 다시 되돌아오기

leave a comment »

맥북에 리눅스를 설치하려한 이유

  1. 지금 맥북의 성능이 조금씩 힘들어지기 시작한다.
  2. 애플 노트북이 비싸다.
  3. 다음 노트북을 살 때엔 비 애플 노트북을 구입하여 리눅스를 설치해서 사용하겠다는 계획을 세우게 됨.

 

맥북에서 우분투를 설치한 후의 불편한 점

  1. 스크롤 방향의 반대.
  2. Mac OS와 달리 GUI 환경에서 Root 환경은 Root 계정으로 따로 생성된다. (user A가 환경설정을 다 마친 후 gui상에서 root의 권한이 필요한 경우(terminal 제외) root로 다시 로그인을 하고 환경설정을 다시 해야 한다.)
  3. 재부팅 시 멈춘다.(종료 후 시작은 정상작동)
  4. Mac OS의 경우 /Applications 가 존재하여 응용프로그램 관리가 수월하지만 리눅스의 경우 없다.
  5. 리눅스에서 Mac OS의 영역에 GUI 환경에서 진입할 수가 없었다.(2번의 이유, 이건 나의 부족일 확률이 높음)

 

리눅스를 떠나며…

  1. 어차피 맥북이라 성능향상 효과를 기대할 수가 없다.
  2. 그럴거라면 굳이 지금 우분투를 할 필요가 없다는 생각.
  3. 더불어 리눅스에서 Mac OS X 영역에 접근이 안되니(GUI – 일반계정) 데이터를 중복할 수 밖에 없었다.

 

결국 나의 부족과 맥북의 사양으로 인하여 다시 Mac OS X으로 돌아가기로 했다.

  1. 문제는 리눅스의 swap영역이 Mac OS X의 디스크 유틸리티로 삭제 되지 않는다.
  2. 해결은 리눅스 설치 CD로 부팅 후 다시 리눅스를 설치하면서 swap영역을 지워버렸다.
  3. 이 후 Mac OS X으로 부팅 후 디스크 유틸리티로 리눅스 영역의 파티션을 삭제.

 

그래도 다음 노트북은 비 애플 노트북에 리눅스의 조합이 괜찮을 듯 싶다.

 

Advertisements

Written by tocommonlife

2012/08/17 , 시간: 11:01

mac os에 게시됨

Tagged with , ,

답글 남기기

댓글을 게시하려면 다음의 방법 중 하나를 사용하여 로그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